Logger Script

취뽀

  • 인기검색어
  • 삼성
  • 현대자동차-
  • SSAT
  • 자기소개서
  • 면접
  • PT면접-
  • close
  • 동영상강의
  • 인성검사
  • 직무적성검사
특이할 만한 외상, 특이한 외상??
사건 사고를 보도하는 뉴스를 보다보면, ‘시신에는 외부적 충격이나 특이할 만한 외
맞춤법

인적성검사

후기 0 446회 조회
특이할 만한 외상, 특이한 외상??

사건 사고를 보도하는 뉴스를 보다보면, ‘시신에는 외부적 충격이나 특이할 만한 외상은 발견되지 않았다’, ‘유서에서도 특이할 만한 내용은 발견되지 않았다’와 같이 ‘특이할 만한’이라는 표현을 자주 접하게 됩니다.


 



하지만 ‘특이(特異)하다’는 ‘보통 것이나 보통 상태에 비하여 두드러지게 다르다’, ‘보통보다 훨씬 뛰어나다’라는 의미의 형용사로 ‘앞말이 뜻하는 행동을 하는 것이 가능함을 나타내는’ 보조형용사 ‘-만하다’ 앞에 올 수 없습니다.


 


따라서 ‘특이할 만 외상’은 ‘특이한 외상’ 혹은 ‘특이하다고 할 만한 외상’, ‘특이하다고 여길 만한 외상’ 등으로 쓰는 것이 올바른 표현입니다.



 


‘특이(特異)하다’ :


보통 것이나 보통 상태에 비하여 두드러지게 다르다. ‘훨씬 다르다’


통보다 훨씬 뛰어나다. ‘독특하다’



 


‘-만하다’ :


(용언 뒤에서 ‘-을 만하다’구성으로 쓰여)


어떤 대상이 앞말이 뜻하는 행동을 할 타당한 이유를 가질 정도로 가치가 있음을 나타내는 말


앞말이 뜻하는 행동을 하는 것이 가능함을 나타내는 말


 

커뮤니티 이동
댓글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

연봉검색 오프라인 모의테스트 결과표
최근본상품 0

최근본상품이
없습니다.

0/0

취뽀의 채용광고는
취준생을 위하여 존재합니다.

취준생들에게 꼭 필요한 취업정보를 제공해 드리고 있으며 기업에서 광고비로 지출한 금액은 [포인트 리워드]해 드리고 있습니다.

리워드 정책은 취보스터디에서 채용 정보를 올리는 따뜻한 마음의 기업인들이 모여서 가능한 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