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취뽀

  • 인기검색어
  • 삼성
  • 현대자동차-
  • SSAT
  • 자기소개서
  • 면접
  • PT면접-
  • close
  • 동영상강의
  • 인성검사
  • 직무적성검사
금실, 금슬, 금술?? 좋은 부부
중국의 구이저우성 산골에는 부부의 나이를 합쳐 215세에 이르는 노부부가 살고 있다
맞춤법

인적성검사

후기 0 1,562회 조회
금실, 금슬, 금술?? 좋은 부부

중국의 구이저우성 산골에는 부부의 나이를 합쳐 215세에 이르는 노부부가 살고 있다고 합니다. 남편인 양정종 씨는 109세, 부인인 진지펀 씨는 106세로 둘은 각각 19세, 16세에 결혼식을 올려 90년간 해로했다고 하는데요, 이렇게 서로 오랫동안 사랑하며 사이가 좋은 부부를 가리켜 ‘금슬이 좋다’고 표현합니다.


 



그런데 부부간의 애틋한 사이를 뜻하는 단어는 ‘금실’일까요, ‘금슬’일까요? 아니면 ‘금술’일까요?


 



사실 ‘금실’과 ‘금슬’의 한자는 모두 ‘거문고 금 琴’. ‘큰 거문고 슬 瑟’을 동일하게 사용합니다.


다만 본래의 뜻대로 ‘거문고와 비파’를 의미하는 것은 ‘금슬’이고, 이 ‘금슬’이 변한 것이 ‘금실’입니다. 따라서 부부간의 사랑을 이야기할 때는 ‘금실이 좋다’고 표현하는 것이 맞습니다.



 


반면 ‘금술’은 ‘금으로 된 실을 몇 겹으로 꼬아서 만든 술’로 깃발이나 책상보, 휘장 같은 것의 둘레나 끝에 달아주는 장식입니다. 이를 ‘바늘 가는 데 실 간다’는 등의 속담과 연동해 부부간의 사랑을 의미하는 단어로 사용하기도 하는데요, 분명 구분해 사용해야 하는 단어입니다.



 


금슬(琴瑟) :


거문고와 비파를 아울러 이르는 말


‘금실’의 원말



 


금실(琴瑟) :


부부간의 사랑



 


금술 :


금실을 몇 겹으로 꼬아서 만든 술

커뮤니티 이동
댓글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

연봉검색 오프라인 모의테스트 결과표
최근본상품 0

최근본상품이
없습니다.

0/0

취뽀의 채용광고는
취준생을 위하여 존재합니다.

취준생들에게 꼭 필요한 취업정보를 제공해 드리고 있으며 기업에서 광고비로 지출한 금액은 [포인트 리워드]해 드리고 있습니다.

리워드 정책은 취보스터디에서 채용 정보를 올리는 따뜻한 마음의 기업인들이 모여서 가능한 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