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취뽀

  • 인기검색어
  • 삼성
  • 현대자동차-
  • SSAT
  • 자기소개서
  • 면접
  • PT면접-
  • close
  • 동영상강의
  • 인성검사
  • 직무적성검사
그 임신부는 홀몸도 아닌데 조심성이 없다! (홀몸 - 홑몸)
임신부에게 ‘홀몸도 아닌데 몸조심해라’ 또는 ‘홀몸이 아니라서 걱정이다’라고
맞춤법

인적성검사

후기 0 570회 조회
그 임신부는 홀몸도 아닌데 조심성이 없다! (홀몸 - 홑몸)


임신부에게 ‘홀몸도 아닌데 몸조심해라’ 또는 ‘홀몸이 아니라서 걱정이다’라고 이야기하곤 합니다. 아기를 배 혼자가 아님을 의미하는 표현으로 사용되는 것인데요, 사실은 ‘홀몸’이 아니라 ‘홑몸’으로 고쳐 사용해야 합니다.


 



홀몸’은 배우자나 형제가 없는 사람을 의미하는 말로 ‘나는 부모도 없고 형제도 없는 홀몸이라서 명절만 되면 봉사활동을 간다’와 같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유의어로 한자성어의 ‘혈혈단신(孑孑單身)’이나 ‘독신(獨身)’, ‘단신(單身)’등을 들 수 있습니다.


 



반면 ‘홑몸’은 ‘홀몸’과 마찬가지로 ‘딸린 사람이 없는 혼자의 몸’이라는 뜻을 지니고 있으며, 여기에 ‘아이를 배지 아니한 몸’이라는 의미도 함께 가지고 있습니다. 따라서 ‘부모나 형제가 없다’고 이야기할 때는 ‘홀몸’과 ‘홑몸’ 모두 사용할 수 있지만, ‘아이를 밴 임신부’에게는 ‘홑몸이 아니라’라고만 사용할 수 있는 것입니다.


 



홀몸 :


배우자나 형제가 없는 사람


 



홑몸 :


딸린 사람이 없는 혼자의 몸


아이를 배지 아니한 몸

커뮤니티 이동
댓글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

연봉검색 오프라인 모의테스트 결과표
최근본상품 0

최근본상품이
없습니다.

0/0

취뽀의 채용광고는
취준생을 위하여 존재합니다.

취준생들에게 꼭 필요한 취업정보를 제공해 드리고 있으며 기업에서 광고비로 지출한 금액은 [포인트 리워드]해 드리고 있습니다.

리워드 정책은 취보스터디에서 채용 정보를 올리는 따뜻한 마음의 기업인들이 모여서 가능한 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