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부문 맞춤형 전형(3학년 2학기)으로 지원하여 면접을 봤습니다.
서울 여의도에서 트윈타워에서 진행되었으며 11시에 건강검진 실시  
바로 식사후 한 시 정도에 면접이 시작되었습니다. 두 그룹으로 나뉘어 1시, 3시에 진행되었습니다.

인턴과 맞춤형 전형이 같이 면접이 이루어졌으며 5명 정도가 한 조(조원는 모두 같은 전형)가 되어 3가지 면접을 실시하는 방을 오가며 진행됩니다. 면접의 순서는 조별로 다르며 저는 영어, PT, 직무적성면접 순으로 진행하였습니다.

1. 영어 토론 면접
들어가서 자리에 앉아서 토론 주제를 임의로 정하게 됩니다. 저희 조는 '남북은 통일되어야 하는가?'라는 주제로 토의를 진행하였고 한 명씩 돌아가면서 자신의 의견을 말하였습니다.

2. PT면접 
토론 준비방이 따로 준비되어있어 그곳에서 준비가 진행됩니다. 준비방에는 각 자리마다 노트북이 준비되어있고 30분정도의 시간이 주어지며 ppt 1장을 만듭니다. 작성한 메모나 다른 노트는 발표시 소지할 수 없으니 대략적인 요약한 내용을 ppt 1페이지에 정리하는 것이 발표시에도 도움이 되는듯합니다
저희 조의 주제는 'LG화학이 글로벌 1위를 위해 연구개발/생산성 향상 및 품질 안정성 개선/ 영업 마케팅 및 홍보 역량 강화 이 3가지 중점 중 우선 순위를 정하고 이유를 서술하시오' 였습니다.
돌아가며 발표를 하고 토론을 진행. 서로 공격하기 보단 의견을 공유하는 분위기가 좋을 듯합니다.

3. 직무적성면접
면접위원 세 분이 계시고 먼저 30초간 자기소개 후 한 명씩 질문..
기억 나는 질문은.. 왜 당신이 LG화학에서 채용을 해야하는지 어필 / 협력하며 성과를 얻었던 경험 / speaking 이나 opic 준비를 하고 있느냐 (성적이 없는 지원자만) 정도? 입니다.
그외에는 주로 자소서를 보고 질문을 하십니다. 그리고 저만 추가적으로 자신의 직업관을 말해보라는 주문을 받았었구요.. 이상 기억나는 전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