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저는 인턴 때 2번은 떨어지고 저번 공채 때는 붙었었습니다. 이번에도 붙었습니다.

스터디 했고 문제집 1권 좀 넘게 풀고 제가 약한 사자성어를 많이 외웠으나 이번에는 많이 풀지 못했습니다.


저번 하반기와 비교했을 때 확실히 시간이 부족했습니다.


언어는 얼추 풀었는데(사자성어는 거의 찍었지만...)


수리도 다 풀지 못했고(맨 뒤 문제는 다 풀었습니다.)


추리도 2지문인가 못풀고 (엉엉)


직무상식은 3분의 1을 못풀었습니다.


못풀었으면 찍지 말라고 하던데 저는 거의 다 찍었습니다.


 


(도움이 안될 것 같지만.. 여튼 공부를 해서 붙는 것은 맞는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