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에서 결시생은 2명이었습니다.

 

SSAT 본 사람들 다들 하는 말이 어려웠다고 하더라구요.

저도 역시 그랬구요.

도형추리는 그래도 쉬운편이었고, 언어추리도 어려운편은 아니었지만 시간이 부족해서 많이 못 풀었습니다.

    

SSAT 책으로 유형을 익히신 후, 모의고사 책 따로 사서 시간재고 푸는 연습을 많이 하는게 좋을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