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 : 생각보다는 쉬웠던 느낌입니다. 보통 하나 두개의 지문을 다 못푸는 경우가 많은데 이번에는 끝까지 풀수 있었습니다.

 


수리 : 언어에서 쉬운 느낌을 받아서 수리도 쉽겠지라고 생각했는 데 문제 풀면서 어렵다라는 느낌이 많이 들었습니다.


 


추리 : 이번에는 수추리와 도형 추리의 갯수가 적어지고, 문장 추리 영역이 많아져서 상대적으로 어렵다고 느껴졌습니다.


 


직무상식 : 원래 직무상식은 자신이 없었는 데 처음부터 과학 분야가 나와서 당황했습니다. 시간이 촉박하여 다 풀지 못했는 데,


               뒤로 갈수록 경제분야가 많이 나와서 뒤에서부터 풀껄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