쥐약이었던 한자는 가끔 아는 것이 있어서 풀긴 풀었는데 역시 ㅜㅜ

언어는 시간이 충분했고 수리는 2문제 못 풀었습니다.

인성이 은근히 까다로웠습니다 저에겐..

이공기초는 시중 문제집과 비슷하고 좀 더 무난한 문제들도 있었습니다.

2문제 정도 못 풀고 풀면서 몇개는 비슷하게 풀려서 찍은것도 있습니다.

토스 토라는 멘붕~ ㅋㅋㅋ

 

시중문제집으로 준비하면 충분할 것 같네요 역시 줄세워서 뽑는다는 말처럼 무난한 인적성입니다.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