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집 한권을 풀고 갔는데 생각보다 시간이 많이 모자르더군요. 너무 쉬운 문제집을 선택했나?

다른 분들은 언어유추를 굉장히 잘 푸시는 것 같던데 저는 한 반밖에 풀지 못했습니다. 언어추리부터 멘붕이 오기 시작했고

응용수리에서 정말 손에 땀이 나더군요 ㅋ

다행히 귀납 도식 추론은 다른 영역에 비하여 쉽게 잘 풀린 것 같았고 상식은 뭐 거의 찍었습니다.

다른 분들도 이야기하시는 거지만 scct는 정말 시간과의 싸움인 것 같습니다. 아는 문제를 빨리 풀고 넘기는 연습이 필요할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