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 유형이 굉장히 많습니다. 풀수록 멘탈이 붕괴되는 느낌. 언어 같은 경우는 평소에 책이나 신문 많이 보는 게 도움이 되는 것 같네요 많이 풀지는 못했지만 속독하면서 최대한 만이 풀려고 노력했습니다. 응용수리에서 멘붕이 왔습니다. 계산이 빠른 편이 아니라 열심히 푼다고 풀었는데 반밖에 못 푼듯 ㅠ.ㅠ 정답률도 장담할수 없고요 ㅠ

 

펀치 뚫는거랑 전개도는 비교적 쉬웠습니다. 전개도부터 일단 다 풀고 펀치 풀었는데 시간이 딱 맞는 느낌이었습니다..

 

추론은 좀 어렵더군요 귀납추론이 원래 좀 약한 편이라 어려웠습니다. 도식추론이 그나마 좀 나은듯합니다.

 

상식 문제는 아는 것부터 풀었더니 시간이 크게 모자르지 않더군요. 모르는게 많아서 그런지... 

 

행동평가가 상당히 오래 걸리네요 시간에 겨우 맞춘 느낌. 

 

결과가 얼른 나왔으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