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회 장소 : 중앙대학교
제공 : 사람인

설명회 날짜 : 2012-11-19



[ 사람인 공식SNS안내 및 진행중/종료된 채용설명회 SNS 생중계 보러가기 ]
[ 채용설명회 SNS 생중계 전문(진행 중에는 실시간 업데이트됩니다) ]
※ 궁금하신 사항을 댓글로 남겨주시면 설명회가 끝난 후 인터뷰하여 답변 등록하겠습니다.

오늘 오후 2시부터 크루셜텍 채용 설명회 생중계가 진행됩니다!궁금한 점을 댓글로 질문하시면 답변 드리도록 하겠습니다.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2:00
잠시 후, 중앙대학교에서 열리는 크루셜텍 채용설명회를 시작하겠습니다.

2:10
지금부터 중앙대학교에서 열리는 크루셜텍 채용설명회를 시작하겠습니다.
크루셜텍은 B to B 회사라서, 여러분에게 익숙한 기업은 아닐 것입니다.

2:14
혹시 여러분이 안정적으로 삶을 꾸려나가고 싶은 분들이라면, 저희 기업과 맞지 않으실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휴먼디지털 라이프를 만들어 이 세상을 뒤집어보고자 한다는 열정을 지닌 분들이라면, 분명 이 설명회를 듣는 시간이 아깝지 않을 것입니다.

2:17
세상을 바꾸려는 꿈과 희망이 있는 인재라면, 여러분에게 맞는 기업이라는 확신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떠한 기술을 가지고 세상을 한 번 뒤집어 보자는 것이 크루셜텍의 모토입니다.

2:21
저희 기업은 2001년도, 호서대학교에서 다섯명이서 시작한 벤처회사였습니다.
이후 크루셜텍 기업은 2010년도에 코스닥 상장을 했습니다.

2:24
크루셜텍 기업은 크루셜 소프트, 크루셜 칩스, 크루셜 Ems의 자회사가 있습니다.
이 전체를 통틀어 크루셜 패밀리라고 부르고 있으며, 계열사를 확충해 대규모 기업으로 나아가는 중간 단계입니다.

2:26
크루셜텍 공장은 모두 하노이에 있습니다.
또한 수원에 위치한 나노 기술원에서 14층 ~ 16층을 사용하고 있고, 2013년 11월 판교로 이전 예정에 있습니다.

2:29
기업은 3년 전부터 인원 확충을 시작했고 BTP, MS-TSP, S/W에 대한 기술 연구를 진행했습니다.
BTP란, 말 그대로 OTP에 지문 인식을 추가한 것이라고 보면 됩니다.

2:32
BTP 분야에서 가장 큰 회사가 애플에 합병된 후, 우리 기업이 그 뒤를 잇는 선두로 떠올라 BTP는 크루셜텍의 유망한 핵심 사업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2:35
MS 터치 솔루션은, 면적 자체 인식으로 구동이 가능하며 비용이 절감되는 기술도 가지고 있습니다.
제조 공정이 줄어들어 제조비가 30% 절감되며, 초기 수율을 90% 확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2:38
기존에 나와있는 터치제품에 애플의 특허를 피할 수 있는 자체 기술입니다.
MS-TSP는 한 손가락의 터치 면적 변화로 zoom이 가능하고, 터치면적 변화를 통해 확대/축소 및 열 손가락 터치가 가능하며 자체 기술을 완성하였습니다.

2:41
특허출원 446건, 등록 126건으로 현직 변리사가 특허 팀장으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아직까지는 중소기업이지만, 기술력으로는 다른 기업에 못지않습니다.
지금까지 제품에 관련된 이야기였습니다.

2:45
또한 이 모든 기술력과 소프트웨어를 결합하는 크루셜소프트라는 자회사가 있습니다.
전 세계 대부분의 핸드폰 모바일 기기 기업과 거래를 해왔으며, 강력한 마케팅 파워를 가지고 있습니다.

2:49
다음은 인재상입니다.
크루셜텍은 '남을 벤치마킹해서는 안된다. 시장을 창조하고 주도하는 First Mover가 되자.'라는 인재상을 구현하고 있습니다.

2:52
크루셜텍은 단기의 가시적인 목표를 위해서가 아닌 장기적인 목표를 위하여, 제로 성장을 3~4년 하더라도 제대로 연구해보자는 기업 정신을 가지고 있습니다.
주력상품인 MTP의 사용성을 극대화 할 수 있는 UI 및 컨텐츠 개발에도 노력하여,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에 강한 기업입니다.

2:55
또한, 궁극적으로는 각 부문이 유기적으로 작용하여 성장하는 Good company가 되는 것을 지향합니다.
더 나아가, Good company를 넘어선 Great company로 성장하는 것이 최종 목표입니다.
그리하여 크루셜텍의 기업 모토는 '꿈이 있는자, 도전하라!' 입니다.

2:58
다음으로 채용 정보입니다.
접수기간은 11월 16일부터 11월 25일 일요일까지입니다.
서류전형 합격자에 한해 인적성검사를 보게되며 1, 2차면접이 진행되고 모두 통과 시 최종입사는 2013년 1월 2일입니다.

3:00
선호하는 인재상은 어제의 나보다 나은 오늘의 나를 만들 수 있는 사람, 부모님이 아끼던 물건을 분해해본 경험이 있는 사람입니다.
기본적으로 평범한 사람들이라도, 그들을 비범한 인재로 키워보자는 인사원칙을 통하여 임직원 교육에 많은 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3:02
소프트웨어 개발 부분의 근무지는 서울이고, 나머지는 수원이 근무지입니다.
R&D, 영업, 기획, 전산 분야에서 모집하고 있습니다.

3:04
크루셜텍의 신입사원이 되시면 교육과 멘토링을 받게 됩니다.
또한 매 2개월 마다 특강을 받게 됩니다.

3:07
R&D 기업이기 때문에 삭막한 분위기가 되는 것을 우려하여, 인문학 강의와 고전 및 예술 분야에도 명사 특강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한 달에 한 번씩 본부 직원끼리 호프데이를 진행하여 사내 분위기 활성 기반을 마련합니다.
칭찬카드, 마니또제도 , 호프데이 포상 등을 마련하여 부드러운 기업 문화를 조성하고 있습니다.

3:10
다음으로 크루셜텍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봉사정신입니다.
임직원들 모두 꾸준한 사회봉사 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기업의 득실과 관계 없이 꾸준히 사회적 기부를 하고 있습니다.

3:11
잠시 동영상을 시청하겠습니다.
2012년 전사 워크샵 동영상입니다.

3:12
모든 임직원이 웃고 즐기는 밝은 모습으로 이사, 전무, 부장 가릴 것 없이 집을 짓고 있습니다.
체육대회를 하는 힘찬 모습도 보입니다.
금방 보신 동영상의 모습이 여러분이 신입사원으로 입사 시 모두 직접 경험할 것들입니다.

3:14
다음으로 중앙대학교 선배 사원의 설명이 있겠습니다.
저는 R&D 연구원이며 04학번입니다.
제가 이 회사를 지원하게 된 동기는, 내가 앞으로 얼마의 연봉을 받던지 간에 내가 젊을 때 무언가를 제대로 배워서 나아가자는 마음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3:16
학점이 아무리 좋았어도 실제 입사 후 제가 할 줄 아는 것과는 차이가 있었는데, 크루셜텍의 강점은 많이 배울 수 있다는 것입니다.
복지면에서도 점점 더 좋아진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교육비 지원은 물론, 세미나 참석이라던지 워크샵에도 눈치 볼 필요 없이 배움을 즐길 수 있습니다.

3:18
회사에서 운영하는 동아리에도 아낌 없는 지원을 해주며, 직원의 건강한 심신에 관심과 애정을 가져줍니다.
회사 내 까페테리아에는 사원들을 위한 먹을거리와 음료수를 제공하고 있는 등 임직원에게 세심한 관심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3:20
저희 회사는 연구원의 비중이 크며, 연수 시 인재에 대하여 아낌 없이 투자를 해주고 있습니다.
멘토링을 진행할 때에도 회사에서 친목도모를 위한 지원비 또한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3:22
크루셜텍은 인재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는 기업이라고 요약할 수 있겠습니다.
지금까지 선배사원의 설명이였습니다.
지금부터는 질의응답을 받겠습니다.

[Q&A]
Q. 해외영업의 경우 영어, 일본어, 중국어 중 하나만 잘해도 되나요?
A. 두 개 이상 가능하다면 더 좋겠지만, 하나만 가능해도 괜찮습니다.

Q. 채용인원이 작년과 변화가 있나요?
A. 인원에서는 크게 차이가 있지 않을 것 같습니다.

Q. 출근은 몇 시까지 인가요?
A. 아홉시까지 입니다.

Q. 기숙사 지원이 되나요?
A. 전 인원을 수용하지는 않아도, 회사에서 10분 거리에 있는 아파트를 제공해 거주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Q. 야근을 해야하는 분위기인가요?
A. 야근은 지양하고 있습니다. 9시부터 6시까지 근무를 원칙으로 하고 있지만, 팀마다 우선적인 업무를 위해 자율적으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Q. 마케팅 분야의 우대사항은 어떤 것이 있나요?
A. 특별한 우대사항은 없고, 외국어 능력이 있으면 우대해드리고 있습니다.

Q. 학점에 제한이 있나요?
A. 학점 제한은 없습니다.

Q. 영어점수가 낮아도 지원이 가능한가요?
A. 영어능력을 중요하게 생각하고는 있지만, 영어 성적이 낮다고 해서 불이익이 있지는 않습니다.

Q. 서류 전

무료 직무적성검사 테스트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