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속담에는 ‘섣달 그믐날 흰떡 먹듯’, ‘섣달 그믐날 개밥 퍼 주듯’과 같이 ‘섣달 그믐날’이 자주 등장하는데요, 섣달 그리고 그믐날이 의미하는 날은 언제일까요?


 



‘섣달’은 음력으로 한 해의 맨 마지막 달을 의미하는 것으로 같은 말로 음력 12월이 됩니다. 같은 의미의 한자어로는 ‘극월(極月)’, 또는 계월(季月)이 있습니다.



 


‘그믐날’은 음력으로 그 달의 마지막 날을 의미하는 것으로 따라서 ‘섣달 그믐날’은 음력 12월 31일이 되는 것입니다. ‘그믐날’과 같은 의미의 단어로는 ‘그믐’이나 ‘말일(末日)’ 등이 있으며, 반대 의미로는 ‘초하룻날’, ‘초하루’, ‘상일(上日)’, ‘월길(月吉)’ 등이 있습니다.



 


섣달


음력으로 한 해의 맨 끝 달


= 극월(極月), 계월(季月)



 


그믐날


음력으로 그달의 마지막 날


= 그믐, 말일(末日), 회일(晦日)


↔ 초하룻날, 초하루, 초일일, 상일(上日), 월길(月吉), 월단(月旦)