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는 '되어'의 준말이므로, '되어'로 풀 수 있는 것만 '돼'의 형태로 줄여 적을 수 있습니다. '되어요'로 풀 수 있는 이 말은 '돼요'와 같이 줄여 적을 수 있는데, '되어지'가 될 수 없는 이 말은 '돼지'와 같이 적을 수 없고 '되지'와 같이 적어야 합니다. '돼요'는 ‘되다’의 어간 ‘되-’ 뒤에 종결 어미 ‘-어’가 붙은 ‘되어’의 준말 ‘돼’ 뒤에 보조사 ‘-요’가 붙은 형태이고, '되지'는 '되다'의 어간 '되-' 뒤에 종결 어미 '-지'가 붙은 형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