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학을 의미하는 '이코노믹스'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합성어로, 오바마 정부가 지향하는 경제정책 목표와 이를 실천하기 위한 모든 정책수단을 뜻함.


 


▶ 올해 치러질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오바마 대통령의 재선 성공 여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이 취임한 2009년 1월의 실업률은 7.8%였으며, 이후 10% 후반까지 치솟았다가 현재 8.5%로 낮아졌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당락은 실업률을 포함한 경제난을 어떻게 극복하느냐에 달려 있으나, 미국 경제학자들은 작년 오바마 대통령이 보여준 경제관리 능력에 대해 ‘그저 그렇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오바마노믹스’ 성적표… “그저그렇다” 18명, “형편없다” 13 [문화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