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심한 회오리 바람을 동반하는 기둥 또는 깔대기 모양의 구름이 적란운 밑에서 지면 또는 해면까지 닿아 있는 현상으로, 바다의 토네이도라 불리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