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노동)을 분담한다'는 뜻으로, 종업원의 1인당 노동시간을 줄이는 대신 그만큼 고용을 늘리거나 현재의 고용 상태를 유지하는 제도를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