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산하기관인 서울대를 별도 법인으로 만들어 예산 · 인사 등 측면에서 자율성을 높이는 작업이다. 정부의 간섭을 받지 않고 학내 의사결정을 할 수 있으며, 사립대처럼 수익사업도 가능해진다. 하지만 정부의 예산 지원은 계속되고 총장도 대통령이 임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