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면서생(白面書生)


희고 고운 얼굴에 글만 읽는 사람이란 뜻으로, 세상일(世上-)에 조금도 경험(經驗)이 없는 사람을 이르는 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