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나면 언젠가는 헤어지게 되어 있다는 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