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을 잃고 우리를 고친다는 말로, 속담 소잃고 외양간 고친다 와 같은 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