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도 없고 아래도 없다는 데서, 우열(優劣)의 차가 없다는 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