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은 부드럽고, 겉으로는 굳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