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의 죽을 지경에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