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과 옛적을 비교하여 생각할 때 그 차이가 심함을 보고 느끼는 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