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강(三綱)의 하나로, 임금은 신하의 모범(模範)이 되어야 한다는 말.